HOME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번호 4279 작성자 박병준 올린날짜 2019-02-26 09:19:11 조회수 641
서울현대직업전문학교 창단식 및 선수모집


19년 2월 25일 창단식에 많은 참석하여 주신 귀빈, 학부모님께 감사의 말씀올립니다.

감사합니다.

서울현대 직업전문학교에서는 생활체육계열에 야구산업학과 개설과 야구부, 소프트볼 팀 창단을 알려드리며 신입생 모집을 하고 있습니다.

우리 학교는 서울시 영등포구 당산동에 위치하고 있으며, 1990년에 개교하여 현재에 이르렀습니다. 전교생이 1600명 정도이며 전문학위 과정이라 졸업 후 교육부로부터 체육전문학사 학위증 취득과 함께 편입학을 4년제 대학으로 하고 있으며, 졸업생들 대부분 취업을 하고 있습니다. 14년 연속 우수교육기관선정과 대통령 ․ 국무총리 ․ 교육부장관상 수상과 취업1위 학교입니다.

또한 서울시 야구/소프트볼 협회와 MOU를 18년 8월 9일을 맺고 있어 심판교육과 기록원을 양성하며, 18년 10월 22일 서울시야구/소프트볼협회로부터 대학부 창단신청을 승인 받았고 또한 18년 11월28일에는 서울시 체육회와 MOU를 체결하였습니다. 체육특성화 학교로 발 돋음을 하고 있습니다. 그 이외에 야구와 관련된 수업과 체육전공 수업을 우수한 교수진으로부터 강의를 받으므로 지식을 갖출 수 있으며 운동과 병행하면서 많은 자격증 : 전문 스포츠지도자2급(구 경기지도자), 생활체육지도자2급, 심판수료증, 기록원 수료증, 응급처치, 심폐소생 등 다양한 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는 유리한 조건을 갖고 있어 타 대학보다 유리한 점이 있고 졸업 후 자신의 진로를 미리 결정할 수 있어 많은 장점을 갖고 있는 학교입니다. 운동을 관두면 무엇을 해야 할지 걱정하지 말고 저희 학교를 선택하시면 장래의 길을 열어 드립니다. 졸업생들이 마지막으로 운동의 열정을 살려 프로의 진출과 편입학의 뜻을 펼쳐 보십시오. 

선수모집을 2학기 신입생과 편입생을 19년 8월 10일까지 모집하고 있습니다.

  더욱이 선수들이 대학부로 뛸 수 있도록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를 상대로 창단승인과 선수등록에 관하여 소송(2019가합500012)을 시작했습니다. 교육기본법이나 대한체육회 선수등록규정이나 야구협회 등록규정에는 엄연히 저희 학교도 등록을 할 수 있습니다. 예로, 저희학교 타 운동부의 대학부 출전문제로 소송을 하여 승소하였습니다. 판결문에도 대학부로 뛸 수 있는 자격에 판결을 받아서 대학부로 출전하고 있습니다. 야구부와 소프트볼팀 창단식을 19년 2월 25일 11시에 그랜드컨밴션센타 토파즈홀에서 거행했습니다.

  

자세한 내용 문의

박병준 교수 겸 야구부 감독 : 010-3682-2516

홍영기 교수 : 010-8268-5521

코치 : 강혁 : 010-5235-9223

 

또는 학교 홈페이지 : www.hyundai1990.ac.kr

182.226.33.228
이름 비밀번호 인증코드
코멘트  
▲  야구사랑  개성고 야구 화이팅 2019-03-10
▼  [단독] 대학야구 이대로 좋은가...한국대학야구연맹의 의혹들...  아마야구팬 2019-02-20
번호 말머리 제목 글쓴이 올린날짜 조회
4370 자유 제47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내일(10일) 개막   고교야구팬 2019-08-09 373
4369 자유 수시 대학 입시 설명회  박병준 2019-08-07 168
4368 자유 배명고, 2019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장기 고교야구 우승(굿...  (2) 고교야구팬 2019-08-06 167
4367 자유 제47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이벤트   고교야구팬 2019-08-05 344
4366 자유 지키자  815 2019-08-04 150
4365 자유 미친거 아냐?  야구인 2019-08-03 195
4364 자유 인천고 야구 아쉽다  감독 능력 2019-08-03 145
4363 자유 군산상고 신현섭, 협회장기고교야구대회에서 사이클링히트 ...  고교야구팬 2019-07-29 174
4362 자유 유신고, 대통령배고교야구 8강 선착(굿모닝스포츠)  고교야구팬 2019-07-26 172
4361 자유 인천고 야구부 경기   (1) 인천팬 2019-07-20 313
4360 자유 진짜 돌대가리 집행부   (1) 야구 팬 2019-07-20 257
4359 자유 강릉고 패인은   아마야구 2019-07-18 359
4355 자유 유신고, 창단 후 첫 청룡기고교야구 패권 차지(굿모닝스포츠)   고교야구팬 2019-07-17 340
4352 자유 오늘 목동 야구장 날씨   야구팬 2019-07-16 301
4351 자유 유신고-강릉고 청룡기고교야구 결승 진출(굿모닝스포츠)  고교야구팬 2019-07-15 661
4346 자유 7월 14일(일) 오늘의 경기 결과  (2) 운영자 2019-07-14 1227
4344 자유 강릉고, 12년만에 청룡기 고교야구 4강 진출(굿모닝스포츠)  (1) 고교야구팬 2019-07-14 926
4343 자유 7월 13일(토) 오늘의 경기 결과  (1) 운영자 2019-07-13 1295
4341 자유 7월 12일(금) 오늘의 경기 결과  (1) 운영자 2019-07-12 1415
4336 자유 7월 11일(목) 오늘의 경기 결과  (1) 운영자 2019-07-11 1207
[SC핫포커스]154㎞ 탈고교급 덕수고 장재영, ML이냐 국내 최대어냐
 오늘 강릉-유신 결승전 예정대로 진
 제74회 청룡기 고교야구 향후 중계
 제74회 청룡기 우천 서스펜디드 및 1
  제74회 청룡기 공식 책자 온라인 판
 2020년 프로야구 KBO 신인 1차 지명
 제74회 청룡기 청룡기 야구 중계일정
 제74회 청룡기 대진표 & 전적표
 제52회 대통령배 전국고교야구대회
 
 
 
조선일보 회사소개 광고안내(신문) 기자채용 기사제보 고객센터 독자권익위원회조선일보견학 미술관이동 문화사업
디지털조선일보 회사소개 광고안내(인터넷, 전광판, 케이블TV) 인재채용 제휴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저작권규약 전체서비스 뉴스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