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윤기 4안타 5타점+표준오 호투’ 덕수고, 경주고 5회 콜드승…충암고와 4강전 격돌
  등록일 : 2021-09-02 09:19:42
 
 

수고(서울)가 화끈한 타격의 힘을 앞세워 4강 진출에 성공했다.

덕수고는 1일 공주시립야구장에서 열린 제76회 청룡기 전국고교야구선수권대회(조선일보·스포츠조선·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 주최) 8강전에서 경주고(경북)를 상대로 14대2로 5회 콜드게임 승리를 거뒀다.

1회부터 덕수고가 점수를 뽑았다. 1회초 한태양의 볼넷 이후 이서준의 희생번트, 유정택의 적시타로 선취점을 뽑은 덕수고는 2회 타자일순을 하며 5점을 뽑아냈다.

3회와 4회에도 각각 한 점씩 더한 덕수고는 5회 이서준과 이준서의 홈런이 터지는 등 6점을 내리 뽑으며 14-0까지 점수를 벌렸다.

경주고는 5회 유호성과 김건호의 볼넷으로 만든 찬스에서 상대 폭투 등으로 두 점을 만회했지만, 추가 점수를 내지 못했다.

 

이날 덕수고는 선발 투수 표준오가 4회까지 무실점으로 마운드를 지켰다. 5회 최우준이 아웃카운트 두 개를 잡았지만, 제구 난조가 이어지면서 다시 표준우가 올라와 마지막 아웃카운트를 올리며 경기를 끝냈다. 타선에서는 박윤기가 4안타 5타점으로 맹타를 휘둘렀고, 한태양과 이서준은 각각 3타점으로 힘을 보탰다.

경주고는 황세빈이 1이닝 3실점을 기록했고, 이후 이승현이 3⅔이닝 11실점을 하며 흔들렸다. 이후 이기현과 이준용이 차례로 마운드에 올랐다.

덕수고는 오는 3일 충암고와 결승전 티켓을 놓고 맞대결을 펼친다. 충암고는 라온고를 3대1로 제압했다.이종서 기자 bellstop@sportschosun.com

https://www.chosun.com/sports/sports_photo/2021/09/01/U4LWOUMLMMC2NO3JODVOCYVFXE/

 

 
 
 
롯데 레전드 조성환의 아들, 충암고 조영준 "아버지처럼 프로 가서 잘하고 싶어요"
 76회 청룡기 부문별 수상자
 9월 5일(일) 오늘의 경기 결과
 9월 3일(금) 오늘의 경기 결과
 9월 2일(목) 오늘의 경기 결과
 9월 1일(수) 오늘의 경기 결과
 8월 31일(화) 오늘의 경기 실시간 스
 8월 30일(월) 오늘의 경기 실시간 스
 8월 29일(일) 오늘의 경기 실시간 스